• 40일도 안남은 지금
  • 김궁금
    조회 수: 1222, 2015.06.27 18:01:39
  • 메르스때문에 출타를 못해서

    여자친구가 많이 힘든지.



    당분가 연락을 좀 줄이자고 하네.



    아무일 없으니까 걱정하지말고 그러자고 해놓고


    자기 마음을 모르겠다면서

    내가 묻는 말들에 할말이 없대.


    자기 마음을 딱히 어떻게 말할 수가 없대.



    내가 어떻게 한다고해도

    물리적인 거리덕분에 성에 안차는건 당연하지만.


    휴가, 외박때마다 친구들 단 한번도 안만나고 부모님보다 더 오랜 시간을

    보냈는데.


    나도 나름대로 최선으로 노력했는데..



    조금만 더 기다려주면 더 잘할 수 있는데.




    망할 메르스 시발

댓글 5 ...

  • ㅂㅈㄷㄱ

    2015.06.27 19:03

    모테키보다 무섭다는 권태기....
  • 김궁금

    2015.06.27 20:31

    이로써 결혼의 꿈은 한발짝 더 멀리 달아나고...ㅠ

  • ranee

    2015.06.27 23:53

    ㅠㅠ.........
  • 뭐!

    2015.06.27 19:48

    ㅜㅜ...우짜노...
  • 김궁금

    2015.06.27 20:31

    과 간부는 농담으로 "야 걔가 바보네. 지금 상황에선 니가 아쉬울거 없는 입장 아니야 ?"


    라고 하는데.......... 근데 내 마음이 전혀 안그래 ㅠ

http://dolazy.com/xe/index.php?document_srl=3556173
번호
제목
닉네임
41809 관리자 11913 2015.06.28
41808 뱀프장군 6371 2015.06.28
41807 prairiedog 4928 2015.06.28
41806 관리자 3545 2015.06.28
41805 양봉업자 5520 2015.06.28
41804 쿠쿠 1912 2015.06.28
41803 양봉업자 2171 2015.06.28
41802 바텐더 2099 2015.06.28
41801 무동 2644 2015.06.28
41800 무동 1909 2015.06.28
41799 뱀프장군 1363 2015.06.28
41798 관리자 1876 2015.06.27
41797 prairiedog 2456 2015.06.27
41796
.. file +8
쿠쿠 1213 2015.06.27
41795
.. file +2
쿠쿠 1017 2015.06.27
41794 양봉업자 920 2015.06.27
김궁금 1222 2015.06.27
41792 prairiedog 910 2015.06.27
41791 prairiedog 690 2015.06.27
41790 깐구리 7824 2015.06.27
태그
  • 제목